영암 국유림관리소, 서남부권 최대 편백숲 조성
상태바
영암 국유림관리소, 서남부권 최대 편백숲 조성
  • 오봉실 기자
  • 승인 2019.11.16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부지방산림청 영암국유림관리소(소장 박기완)는 장흥지역 유치-신월 경제림육성 단지 내 편백조림지가 산림청주관 '2019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평가'에서 최우수대상지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유치-신월 경제림육성 단지는 국유림 약 1,018ha의 규모로 2012년부터 올해까지 편백, 백합나무 등 약 334ha 조림완료 하였고, 이중 편백은 약 186ha로 56%에 달한다. 유치-신월 경제림육성 단지는 우량 편백 대경제 생산은 물론 지역휴양림, 주변 관광지와 연계된 산림관광, 지역특산품인 장흥표고산업을 위한 표고목 생산ㆍ공급을 경영목표로 하여 영암국유림관리소에서 집중 관리하고 있다.

 ’19 우리가 키운 우수조림지 최우수대상지로 선정됨으로서 향후 유치-신월 경제림육성 단지의 성공가능성이 확인되었고 이를 더욱 안정적으로 확대할 수 있는 인식이 퍼져 특화된 지역 국유림 관리 및 산림관광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영암국유림관리소 관계자는 앞으로 유치-신월 경제림육성 단지를 서남부권 최대 편백숲으로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관리하는 한편 국유림을 활용해 제2, 제3의 지역을 대표하는 산림랜드마크로 키워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