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해교육으로 만난 당신의 세상을 응원합니다
상태바
문해교육으로 만난 당신의 세상을 응원합니다
  • 김효숙 기자
  • 승인 2019.09.0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문해의 달 선포식 및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시상식 개최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원장 윤여각)은 9월 4일에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마음을 쓰고, 세상을 만나다’를 주제로 ‘2019년 대한민국 문해의 달 선포식’을 개최한다.

문해교육은 정부혁신과제 중 하나로 일상생활에 필요한 사회ㆍ문화적 기초생활능력 등을 갖출 수 있게 하는 교육프로그램이다.

교육부는 문해교육에 대한 사회적 공감을 확산하고 학업 성취감을 제고하기 위해 유네스코가 정한 세계 문해의 날(9.8.)이 포함된 9월을 ’14년부터 문해의 달로 선포해왔다.

이번 행사에서는 문해교육 학습자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제8회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이 열린다.

 ‘세상과의 소통과 포용’을 주제로 열린 시화전에는 전국에서 15,894명의 학습자가 만나온 세상과 마음을 담아 작품을 제출했다.

시상에는 “일상 어디서든 숨은 글자들을 볼 수 있게 되었다”고 배움의 기쁨을 표현한 정을순(83세)씨 등 총 122명이 대국민 투표 등을 거쳐 최우수상(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상, 10명), 특별상(40명)및 우수상(72명)의 영예를 안았다.

시화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정을순의 '숨바꼭질'.
시화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정을순의 '숨바꼭질'.

수상식은 9월 4일(수) 세종문화회관 세종홀에서 열리며, 수상작품들은 11월까지 전국 80여 곳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이번 선포식에서는 국민 모두가 문해교육에 대해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배우 문소리 씨를 문해교육 홍보대사로 위촉한다.

문소리 씨는 “배움을 향해 나아가시는 학습자들의 순수한 의지를 응원한다.”면서 “이러한 의지를 격려하고 뒷받침해주는 것이 우리들의 할 일이다.”라고 문해교육에 대한 필요성을 말했다.

또한, 문해교육의 필요성과 중요성에 대한 사회적 공감확산을 위해 라디오를 통해 ‘세종대왕의 꿈 캠페인’을 전개한다.

이번 캠페인은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윤여각 국가평생교육진흥원장이 문해교육 참여 의지를 북돋는 응원메시지를 담아 9월 한 달 간 송출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문해교육을 통해 모든 국민이 생각한 것을 마음껏 표현하고 글을 통해 세상과 소통할 수 있도록 교육부가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