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해녀다"…제주 해녀의 삶을 체험하세요
상태바
"나도 해녀다"…제주 해녀의 삶을 체험하세요
  • 국제뉴스
  • 승인 2024.07.0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관광공사, 2024 해녀마을 스테이 in 김녕 상품 7월 판매
제주 해녀의 삶과 문화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승철)는 오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새롭게 조성한 『2024 해녀마을 스테이 in 김녕』 관광상품을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매 및 운영한다.[사진=제주관광공사]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승철)는 오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새롭게 조성한 『2024 해녀마을 스테이 in 김녕』 관광상품을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매 및 운영한다.[사진=제주관광공사]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가족들과 함께 제주의 해녀의 삶을 직접 체험하고 느낄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마련돼 눈길을 끈다.

유네스코에 등재된 제주 해녀 문화유산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기획된 본 상품은 해녀 문화와 해녀 물질 등 해녀를 주제로 기획된 체험형 관광상품이다.

제주도와 제주관광공사(사장 고승철)는 오는 19일부터 10월 31일까지 새롭게 조성한 『2024 해녀마을 스테이 in 김녕』 관광상품을 온라인 채널을 통해 판매 및 운영한다.

지난해 3박 4일로 진행된 세화 프로그램과 다르게 올해는 해녀 체험 및 스테이 마을로 선정된 김녕에서 해당 상품이 운영될 예정이다.

2박 3일, 하루 반나절 상품 등 2가지 버전으로 운영되며, 초등학교 4학년 이상을 동반한 가족 단위 관광객을 타깃으로 상품이 구성됐다.

도와 공사는 단시간 해녀 체험 또는 장비만 대여해주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이번 2박 3일 상품을 해녀들에게 직접 배우는 형태로 운영하는 등 참가자들이 해녀 문화와 어촌마을에 대해 깊은 이해를 할 수 있게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해녀 작업장 탐방 △해녀와의 대화 시간 △해녀와의 물질을 비롯해 △낚시 및 바릇잡이 체험도 즐길 수 있으며, 김녕 지역의 완연한 여름을 즐길 수 있는 △동네 밤마실 △김녕 해녀 마을 투어 등 풍성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이와 함께 모든 일정이 끝나면 스마트폰을 활용해 해녀 문화에 대해 체험하고 배웠던 내용을 재미있는 퀴즈로 풀어보는 시간도 마련됐다.

제주관광공사는 단시간 해녀 체험 또는 장비만 대여해주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이번 2박 3일 상품을 해녀들에게 직접 배우는 형태로 운영하는 등 참가자들이 해녀 문화와 어촌마을에 대해 깊은 이해를 할 수 있게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사진=제주관광공사]
제주관광공사는 단시간 해녀 체험 또는 장비만 대여해주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이번 2박 3일 상품을 해녀들에게 직접 배우는 형태로 운영하는 등 참가자들이 해녀 문화와 어촌마을에 대해 깊은 이해를 할 수 있게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사진=제주관광공사]

금번 상품은 지역 숙소를 연계해 판매할 예정이며, 스탬프 북을 함께 제공함으로써 머무는 기간 동안 지역 상권에서의 소비를 촉진시킬 방침이다. 아울러 도와 공사는 모든 프로그램에 참여한 참가자들에게 명예 해녀증을 발급하고, 기념품을 제공하는 등 값진 경험을 선사할 계획이다.

『2024 해녀마을 스테이 in 김녕』 관광상품의 자세한 내용은 김녕어촌체험휴양마을 네이버 플레이스와 제주도 공식 관광 정보 포털인 비짓제주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상품은 픽제주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편, 이번 관광상품을 통해 해녀 체험을 진행하는 김녕수산문화복합센터는 지난 2022년 개관한 어촌 활용 체험 센터로, 탈의실·샤워실·체험실·카페 등이 있다.

특히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BF) 인증을 통과한 건물로써 센터 외부는 바닷물을 활용한 공간이 조성돼 있으며, 바다 날씨가 안 좋은 상황에서도 안전한 체험이 가능하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tartto2417@daum.net


문서현 기자 startto2417@daum.net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