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첨단산업 인재양성 부트캠프 사업' 선정
상태바
구미대, '첨단산업 인재양성 부트캠프 사업' 선정
  • 국제뉴스
  • 승인 2024.07.08 1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100여 명의 반도체 전문 인력 '배출'
지역 수요 맞춤형 반도체 전문 인력 양성 토대 '마련'

(구미=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구미대학교가 '첨단산업 인재양성 부트캠프 사업'에 선정, 지역 수요에 맞는 반도체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교육부가 주관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이 지원하는 이 사업은 급변하는 신기술 및 첨단 분야의 인력 양성 체계를 구축해 첨단 분야 인력 수요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목적을 가지고 있다.

구미대는 경상북도 ‘경북형 K-U시티’, ‘구미시 반도체 특화 단지 구축’ 정책에 발맞춰 지역 수요 맞춤형 반도체 전문인력 양성을 목표로 사업을 계획했다.

구미대는 이번 사업 선정으로 5년간(29년까지) 약 70억원(연간 14억원)의 정부 재정지원을 받는다.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이 사업을 통해 구미대는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기계자동차공학부, 전기융합에너지과 학생을 대상으로 매년 100여 명의 반도체 전문인력을 양성한다는 계획이다.

지역 산업체와 공동으로 교과형 및 단기 몰입형 융합과정을 운영하는 등 혁신적 교육과정을 진행해 지역 산업체 수요에 맞는 인력을 배출하겠다는 것이 핵심이다.

이를 위해, 구미대는 원익QnC, (주)씨엠티엑스, 자화전자(주), 덕우전자(주) 등 15개의 반도체 관련 참여 기업과 현장 수요 맞춤형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한다.

이와 함께, 원익QnC와 공동으로 '반도체 쿼츠웨어 전문가' 양성을 위한 단기 몰입형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하고, 취업 연계형 자율 현장 운영 방식으로 추진한다.

참여 학생에게는 매 학기 부트캠프 특별장학금(등록금, 생활비)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교육부 지원으로 구미대 내에 설치된 '반도체 공정 실습실'에서 반도체전자통신공학부 학생들이 실습을 하고 있다.(사진=구미대)

배장근 반도체 부트캠프 사업단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구미대는 반도체 설비 운전 및 유지 보수 분야에 특화한 핵심 인력 양성의 토대가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우수한 교육역량을 기반으로 실무 중심형 맞춤형 교육을 통해 지역사회 인력수급 전초기지의 역할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gukjenews@hanmail.net


김용구 기자 kimgu2580@naver.com

<국제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